유교넷
유교넷 통합검색
검색 한자입력| 검색코너| 로그인| 마이페이지| 사이트맵| 도움말

x

Home > 체험관광정보 > 향토음식 > 안동 > 주식 > 헛제사밥
+- 문경
+- 봉화
+- 상주
+- 안동
+- 영덕
+- 영주
+- 예천
+- 울진
+- 의성
+- 청송
+- 맛집추천
헛제사밥 스크랩 게시판참여
기본정보
안동은 유교문화의 본 고장으로 의례 중 제사를 가장 숭상하여 왔으므로 다른 지역과는 다르게 헛제사밥이 유명하게 되었다.
최영년(崔永年)의 『해동죽지(海東竹枝』(1925년)에 의하면 우리나라에서는 제사를 지낸 음식으로 비빔밥을 만들어 먹는 풍습이 있다고 기록되어 있는데, 평상시에는 제사밥을 먹을 수 없으므로 제사음식과 같은 재료를 마련하여 비빔밥을 해먹은 데서 헛제사밥이 생겨났다고 한다.
헛제사밥의 유래에는 두 가지 설이 있다.
유명한 서원이 많은 이곳 유생들이 쌀이 귀한 시절 제사음식을 차려놓고 축과 제문을 지어 풍류를 즐기며 거짓으로 제사를 지낸 후 제수음식을 먹었다는 설과 제사를 지낼 수 없는 상민들이 쌀밥이 먹고 싶어 그냥 헛제사음식을 만들어 먹은 데서 시작했다는 설 등이 있다.
재료
쌀 1½ 컵, 쇠고기 200g, 간고등어 200g, 상어200g, 두부½ 모, 달걀1개, 무300g, 다시마30g, 고사리30g, 시금치50g, 콩나물50g, 도라지50g, 배추 50g, 동태포50g, 밀가루, 간장, 깨소금, 참기름, 소금 
만드는법
① 쌀을 깨끗이 씻어 밥을 짓는다.
② 쇠고기는 결 방향으로 1x7㎝ 크기로 썰어 꼬지에 꿴 후 오그라들지 않게 두들겨준 후 소금간을 하여 찌거나 굽는다.
③ 간고등어와 상어는 쇠고기와 같은 크기로 썰어 꼬지에 끼워 찌거나 굽는다(상어는 소금간을 한다).
④ 두부는 0.7㎝ 두께로 썰어 소금을 뿌려 잠시 두었다가 물기를 제거하고 팬에 지져내고, 달걀은 삶아 반을 가른다.
불린 다시마와 무는 얇고 네모나게 썰어 탕을 끓인다.
⑤ 불린 고사리는 기름에 소금 간하여 볶고, 콩나물은 거두절미하여 삶아 무친다.
⑥ 도라지는 가늘게 찢어 소금으로 문질러 도라지의 쓴맛을 제거한 후 팬에 기름을 두르고 볶는다.
⑦ 무는 채 썰어 소금에 절여 꼭 짠 후 볶고, 시금치는 끓는 물에 데친 후 무친다.
⑧ 배추와 물에 불린 다시마는 밀가루 반죽에 적셔 전을 붙인다.
⑨ 동태포는 소금간을 한 다음 물기를 제거하여 밀가루, 달걀 순서로 묻혀 전을 붙인다.
⑩ 갖은 나물은 색을 맞추어 담고 탕과 고기, 생선을 담아 양념장과 곁들여 먹는다. 
추천음식점
1. 까치구멍집
전화) 054-821-1056
주소) 경북 안동시 성곡동 820
2. 옥류정
전화) 054-854-8844
주소) 경북 안동시 풍천면 하회마을 
카피라이트
-->